로그인 | 회원 가입 | 마이페이지 | 사이트맵 | ENGLISH | 모바일

교육칼럼

Column
2018-04-20 외환은행 기준
통화명 환율
USD(미국) 1,073.90
EUR(유로) 1,326.18
CNY(중국) 171.55
AUD(호주) 830.08
CAD(캐나다) 848.27
NZD(뉴질랜드) 780.57

대입, 커리어를 해결해 주는 이것!

Column by Daniel Hong  

[대학이 원하는 E-Gut] 사자의 질문

2018.04.20 11:06
대학 E-Gut으로 해결!
대니얼 홍(Daniel Hong)
<하버드 가지 마라>의 저자
미주 한국일보 칼럼니스트
(하니에듀) 대학 및 Medical School 진학 Consultant / Columnist/ 교육전문가


사자의 질문

사자가 양에게 물었다. "혹시 내 입에서 무슨 냄새가 나지 않니?” 코를 가까이 대고 킁킁거린 후 양이 대답했다. "고약한 냄새가 나는데요.” 그러자 사자는 버릇없는 놈이라며 양을 잡아먹었다. 그리고 옆에 있던 늑대에게 똑같은 질문을 했다. "너도 내 입에서 지독한 냄새가 풍긴다고 생각하니?” 늑대는 고개를 갸우뚱거리며 “아무런 냄새도 나지 않는데요”라고 대답했다. 그러자 사자는,"이 간사한 녀석. 내 비위를 마추려고 거짓말을 했지”라며 늑대를 잡아 먹었다. 다음에는 여우에게 물었다. "내 입에서 무슨 냄새가 나지?” 여우는 난감한 표정을 지으며 "저는 지독한 감기에 걸려 냄새를 맡을 수 없네요”라고 답했다. 

느낀 그대로를 말한 양과 거짓말을 한 늑대는 잡혀먹고, 위기의 상황에 지혜롭게 적응한 여우만 살아남았다는 이솝 우화는 상황윤리, 적자생존, 게임이론등 다양한 개념을 동원해서 설명할 수 있다. 하지만, 동물의 행동을 통해 인간의 본성을 보여주려는 저자의 의도를 고려한다면 또 다른 유추를 할 수 있다. 난데없는 질문을 하고 대답에 따라 어처구니 없는 행동을 하는 사자를 통해 인간은 질문하는 동물이요, 답변자의 응답에 따라 질문자의 행동이 바뀐다는 것을 보여주려는 것이 아닐까. 

그런 우화가 현실에서도 비슷하게 나타났다. <고도를 기다리며>를 저술한 극작가 사무엘 베켓은 파리의 길거리에서 낯선 사람의 칼에 찔려 병원에 입원했다. 병원에서 치료를 받는 동안 베켓은 “도대체 그 청년은 무슨 이유로 나를 해치려 했을까? 혹시 정신병자가 아닐까?”라는 궁금증으로 가득 찼다. 며칠 후 경찰이 가해자를 체포해서 병실로 데리고 왔을 때 베켓은 자신을 찌른 이유가 무엇이냐고 물었다. 그 질문에 청년은 "잘 모르겠습니다”라고 짤막하게 답했다. 어이없는 대답에 베켓은 그저 멍 때렸다.

“왜”라는 질문에 아리송한 대답이 돌아오면 인간의 심기는 불편해진다. 왜 공부를 해야 하는지, 왜 대학에 가는지, 왜 일을 해야 하는지 등등의 이유를 모르는 학생, 즉, “왜”를 잃어버린 학생은 방황하기 마련이다. 어떤 모습이든 모든 발전은 질문에서 시작되었다. 만약 질문이 없었다면 아마도 우리는 아직도 돌을 부딪혀 불을 만들고 있을 것이요, 대부분은 노예로 살고 있으며, 여자는 사회활동을 하지 못하고 있을 것이다.

질문은 변화와 발전을 위한 필요 조건이다. 그런데, 일부에서는 이런저런 이유로 질문을 막는다. “밥 먹는데 말이 많다. 조용히 하고 밥이나 먹어라” “학생이 너무 많아서 질문은 받지 않겠다”라는 분위기에서 성장한 학생이 사회에 나와서 자신의 의견이나 아이디어를 명쾌하게 내놓을 수 있을까.

-----------------------------------------------------------------------------------------------------------------------------------------------

▶ 모든 학생들의 멘토(Mentor), 장학금 컨설팅까지를 포함하는 대니얼 홍 선생님이 최근 합격시키신 학생들의 학교와 장학금이 Update되었습니다. 부족한 학생들도 Only One으로 만드시는 비법으로 5만3천달러의 장학금까지 받아주셨습니다.

무료자원봉사 홈스테이에서 공립학교에 다닐 수 있는 가장 저렴하고 전세계 유일무이한 미국 교환학생 프로그램! 미리 준비해서 가는 교환학생 2018년 8월/2019년1월 프로그램 모집 중입니다. 
미국 5% 탑 하이스쿨과 다양한 옵션(주/도심지역/홈스테이/엑티비티등), 교환으로 1년간 공립학교, 같은 공립학교에서 1년 더! 공부를 하는 하니에듀만의 프리미엄 프로그램!! 졸업도 가능!! 옵션으로 지원 가능한 하니에듀만의 특별한 교환학생 프로그램!!
마감임박 

▶ 대니얼 홍 선생님과 함께하는 앵콜 스마트맘 세미나로 “영어로 명문대가기”의 노하우를 공개해드립니다. 5월12일(토) 오후2시. “미국대학 공짜로 다니기”라는 주제로 대니얼 홍 선생님의 강연과 함께 “경제적으로 자녀대학 보내는 비법”의 주제로 세미나가 열립니다.

- 대전에서도 앵콜스마트맘이 2018.5.19(토) 오후2시에 세미나가 열립니다.

▶ 전국 마감 스마트맘 세미나로 “영어로 명문대가기”의 노하우를 공개해드립니다.
    (J1 교환학생 마감임박!!)

- 제주세미나 2018.5.13(일) 오후1시 
  장소: 연우 심리 연구소 제주 지부 (제주시 청귤로 2길 23)

▶ 2018 하니에듀만의 프리미엄 스쿨링 썸머캠프. 미국 보스톤근처 보딩스클에서의 저렴한 캠프로 자녀의 비젼을 찾아보세요!!

▶ 2만불대 가격으로 미국으로 가는 자사고/특목고의 길은 아직 열려있습니다.

▶ 영어 영재 만들기, 골든 타임을 잡아라! 
     우리아이 자유학년제 어떻게 보낼까 고민이라면?

▶ E-Gut!의 의미가 궁금하시면..
대니얼 홍(Daniel Hong)
<하버드 가지 마라>의 저자
미주 한국일보 칼럼리스트
[하니에듀] 국내외 명문 대학 및 Medical School 진학 컨설턴트


    1 2 3 4 5 6 7 8 9    


하니에듀는 여러분의 보다 큰 꿈을 응원합니다.

상담신청   1666-6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