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 가입 | 마이페이지 | 사이트맵 | ENGLISH | 모바일
2018-10-22 외환은행 기준
통화명 환율
USD(미국) 1,145.40
EUR(유로) 1,318.91
CNY(중국) 165.04
AUD(호주) 814.94
CAD(캐나다) 873.90
NZD(뉴질랜드) 755.66
美국무부 주관 교환학생 모집 - 2019년 1월 학기 / 2019년 8월학기[스마트맘 강좌] 대학진학의 SECRET 레시피! - 영어로 명문대 가기 [스마트맘 강좌-대전] 대학진학의 SECRET 레시피! - 영어로 명문대 가기 [J1교환학생] 하니에듀만의 프리미엄 옵션 - 고민많은 고2 모여라2019년 겨울 방학 캠프 - 미국, 뉴질랜드, 캐나다하니에듀에서 추천하는 캘리포니아 미국 사립학교캐나다 마니토바주에 위치한 IB 학교를 소개합니다.미국동부 교육의 중심지 보스턴 명문고등학교에서 1년을!No Enlish, No Job! 영어와 취업준비를 한번에! 커뮤니티 칼리지(CC)로 가자!넘버원(Number One)이 아닌 온리원(Only One)이 된 학생들의 멘토우리 아이 '자유학년 어떻게 보낼까' 고민이라면?글로벌 인재 육성 프로젝트! 로보틱스 & 엔지니어링 특화 미국 학교 소개(STEM)취업유망! 현지 멘토와 함께하는 미국 일리노이 주립대미국 뉴욕 칼리지에서 전문화된 전공공부하기!딱! 4만불로 미국의 우수 공교육과 미국생활을 2년이나?!

교환학생 체험글 초중고 조기유학 및 교환학생을 통해 인생의 전환점을 만들어보세요! 전체보기 ▶

현재 진행 중인 프로그램



교육 칼럼

대입, 커리어를 해결해 주는 이것!

[대학이 원하는 E-Gut] 보이지 않는 차별

대학 E-Gut으로 해결!대니얼 홍(Daniel Hong)<하버드 가지 마라>의 저자미주 한국일보 칼럼니스트(하니에듀) 대학 및 Medical School 진학 Consultant / Columnist/ 교육전문가보이지 않는 차별한국에서 취업하기 위해 외국인 몇 명이 이력서를 제출했다.첫 번째 지원자는 가족관계와 학력에 관해 이렇게 서술했다. 나의 친부모는 나를 키울 능력이 없어 다른 사람에게 입양 시켰다. 그리고, 마리화나를 피우는 히피 학생들이 주로 재학하는 리드 대학에 진학했지만 양부모의 재정 상태 악화로 더 이상 등록금을 댈 수 없어 중퇴했다. 두 번째 지원자는 첨부한 사진 아래에 이런 설명을 했다. 나는 루게릭 병으로 인해 반신 마비가 되었고 휠체어 없이는 생활할 수 없다. 그리고 사진에서 보시다시피 나의 얼굴은 구겨진 휴지처럼 일그러져 있다.세 번째 지원자는 자신의 출신 성분에 관해 진솔하게 말했다. 나는 대학시절 운동권 학생으로서 데모, 집회에 빠짐없이 참석했다. 그리고, 사회주의, 공산주의의 창시자 라는 이유로 “빨갱이 원조”라는 별명을 얻었다. 네 번째 지원자는 자신의 생긴 모습, 가족관계, 범죄 사실을 나열했다. 나는 대머리에 억울하게 생겨서 외모지상주의가 주도하는 아테네에서 왕따를 당했다. 집사람 크산티페는 잔소리, 구박, 바가지 삼중주 지휘자다. 아테네 전통을 해치고 청년들을 미혹한다는 중범죄로 여러 번 옥살이를 했다. 이력서에 밝힌 이들의 이름은 이렇다. 스티브 잡스, 스티븐 호킹, 마르크스, 소크라테스. 이력서를 검토하는 과정은 지원자를 차별하는 과정이다. 차별 없이는 회사나 조직에서 수많은 지원자 가운데 필요한 인재를 가려낼 수 없다. 그런데, 그 차별이 가족관계, 학력, 생긴 모습, 출신 배경 등 업무수행 능력과 무관한 것으로 차별한다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아마도, 잡스는 용산 전자상가에서 비정규직으로 일하거나, 호킹스는 성형수술 부터 받을 것을 종용 당하거나, 마르크스는 국가의 주적으로 찍히고, 소크라테스는 남의 나라에 와서 헛소리만 하고 다닌다는 이유로 정신병원에 감금당할 것이다.   그리고, 이들 모두는 랄프 엘리슨의 소설 <보이지 않는 인간> 첫머리에서 주인공이 토로한 것과 비슷하게 “한국 기업들이 나 보기를 거부한다”라고 말할 것이다.“나는 보이지 않는 인간이다…내가 보이지 않는 이유는 사람들이 나를 보기를 거부하기 때문이다. 사람들은 내 주변의 것이나 혹은 자신들의 상상 속에서 꾸며진 것만을 본다. 그들은 모든 것을 빠짐없이 다 보면서도 정작 나의 진정한 모습은 보지 않는다.”사실, 이력서는 구시대의 유물이다. 소설미디어를 뒤져보면 지원자의 관심사, 친구 관계 등등을 알아낼 수 있고, 심지어 신용등급, 범죄 사실, 재산 등 모든 신상을 털 수 있다. 이렇듯, 제출된 이력서 보다 온라인에 남겨진 흔적(digital trace)을 근거로 훨씬 더 무서운 차별을 하는 것이 요즘 세상이다.-----------------------------------------------------------------------------------------------------------------------------------------------▶ 모든 학생들의 멘토(Mentor), 장학금 컨설팅까지를 포함하는 대니얼 홍 선생님이 최근 합격시키신 학생들의 학교와 장학금이 Update되었습니다. 부족한 학생들도 Only One으로 만드시는 비법으로 5만 3천달러의 장학금까지 받아주셨습니다. http://www.haniedu.com/announce/notice.do?method=view&uid=3073966▶ 영어로 명문대가기 스마트맘 세미나가 새롭게 시작되었습니다. 2018.10.13(토) 오후 2시 2차 세미나를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대니얼 홍 선생님의 “아이비리그 당락은 2가지에 달렸다”라는 특강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대학에 진학한 선배체험담이 학부모와 학생들의 호응이 높았습니다. 7차에 걸쳐 진행되는 특별 무료 세미나!!http://www.haniedu.com/announce/notice.do?method=view&uid=3074316 대전에서도 2018.10.27(토) 오후 2시에 세미나가 진행됩니다.http://www.haniedu.com/announce/notice.do?method=view&uid=3074318▶ 무료자원봉사 홈스테이에서 공립학교에 다닐 수 있는 가장 저렴하고 전세계 유일무이한 미국 교환학생 프로그램! 미리 준비해서 가는 교환학생.  2019년 1월 /2019년 8월 프로그램 모집 중입니다. Top High School 옵션과 교환으로 1년간 공립학교, 같은 공립학교에서 1년 더! 공부를 하는 하니에듀만의 프리미엄 프로그램!! 졸업도 가능!! 옵션으로 지원 가능한 하니에듀만의 특별한 교환학생 프로그램!!2019년 1월학기 마감임박!!http://www.haniedu.com/announce/notice.do?method=view&uid=3074091▶ 2만불대 가격으로 미국으로 가는 자사고/특목고의 길은 아직 열려있습니다.http://www.haniedu.com/announce/notice.do?method=view&uid=3072904http://www.haniedu.com/announce/notice.do?method=view&uid=3073524▶ 영어 영재 만들기, 골든 타임을 잡아라! 우리아이 자유학년제 어떻게 보낼까 고민이라면?http://www.haniedu.com/announce/notice.do?method=view&uid=3073639▶ E-Gut!의 의미가 궁금하시면..http://www.haniedu.com/column/hong.do?method=view&uid=3072717

현영숙 대표의 '스마트맘 강좌'

글로벌인재 전형의 비밀.

Stereo type이 아닌 Unique한 지원자로! Number one이 아닌 Only One의 지원자로!글로벌인재에 대한 기업과 대학의 열망이 어느 정도인지를 느낄 수 있는 글로벌인재전형.글로벌 인재전형이 대학에만 있는 것이 아니고, 기업에도 있다는 것은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다. CJ그룹등 대기업에서는 글로벌 인재를 뽑아서 글로벌 한 임무를 맡기고, 그래서 대우도 남다르다. 대학도 기업도 뽑고 싶은 인재에 대해서 이미 다 공표를 했다. 정답을 알려 주었는데도 엉뚱한 방향으로 가는 학생과 취준 생이 많으니, 참으로 안타깝다.수시인원 1,712여명을 모두 학생부 종합전형으로 선발하는 2019 서울대학교 학생부 종합전형 가이드북에 “서울대학교가 지향하는 가치를 실천할 수 있는 인재의 모습”을 아래와 같이 정확히 표현되어 있다.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자질을 지닌 학생 다양한 교육적, 사회적, 문화적 배경과 경험을 지닌 학생 ……. 대입전형도 시대 상황을 반영하여 날로 진화하고 있다. 학생부 종합전형은 성적만으로 줄 세우지 말고 전인적인 측면에서 각 개인의 역량을 평가하기 위해 미국의 대학입학사정관제라는 기본 틀을 가져와서 시행을 하고 있는 학생부 중심의 종합전형이다. 최근에는 고입, 대입은 물론 취업까지 모두 이와 유사한 방법으로 뽑는다고 보면 된다. 학생부 종합전형이 확대 되면서 필연적으로 면접이 강화되고 있다. 소위 'SKY'로 불리는 서울대, 연세대, 고려대 모두 면접이 강화되었다. 면접전형이 생기고, 서울대 의대에서는 서류와 함께 MMI(Multi Mini Interview)를 실시하여 의대생을 선발한다. 서울대학교의 경우, 일반전형의 면접 답변 준비시간이 30분에서 45분으로 늘어났다. 연세대학교는 심층면접을 강화한 학생부 종합전형(면접형)을 2018학년도에 신설하면서 모집인원을 전체 모집인원의 절반까지 대폭 늘렸다.  고려대학교는 논술전형을 폐지하면서 학생부 종합전형인 고교 추천전형을 Ⅰ/Ⅱ로 나누어 추천전형 Ⅰ에서는 면접으로 합격생을 100% 선발한다. 특히 고려대는 면접의 비중을 확대하면서 면접시간의 확대 면접 종류의 다변화, 전임 교원의 면접 참여 등 학생의 전공 적합성, 인성, 인재상 등을 포괄적으로 살펴 보겠다고 예고했다.이처럼 주요 대학들이 면접 비중을 확대해 나가는 상황에서도 사교육의 위력은 여전히 대학입학 전형에서 그 위력을 발휘할 수 있을까? 특히, 학생들 개개인의 문제 해결능력, 배려심, 협동심등을 꼼꼼하게 살피겠다고 하는데 말이다. 아마도 학원에 의존한 Stereo Type의 활동과 독서 리스트 등은 한계를 보일 수밖에 없을 것이다. 이미 수 많은 시행착오를 거친 대학들은 만들어진 능력보다는 개인의 본질적 능력을 더 심도 있게 살펴 보기 위한 준비를 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제는 만들어진 스펙보다는 스스로 선택하고 사고하는 기회를 청소년기에 갖는 것이 절대적으로 필요하게 된 것이다. 하지만 이러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는 그리 흔하지 않은 것이 현실이다. 수험생들의 이러한 고민에 부응하기 위해 국내 최고의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하니에듀의 해외교환학생 프로그램은 하나의 좋은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미 국무성에서 주관하는 이 프로그램은 만 14.5~18.5세의 학생이 혼자 미국에서 체류하면서 스스로 자기 주도적인 생활 및 학습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주기 때문이다. 미국의 교육시스템은 소크라테스식 교육, 즉 Dialog식 교육방법을 도입한 시스템이다. 즉, 이 방식은 복습이 아닌 예습이 필요한 시스템이며, 본인의 생각을 발표하고 토론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이 같은 시스템에서 1년간 공부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다 보면 자신도 모르게 스스로 생각하고 학습하는 역량이 쌓이게 되는 것이다. 이러한 경험들은 대학입학 전형에서 자신의 생각을 분명하고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나타나게 될 것이다. 또한, 이 기회에 습득한 영어는 대학입학에서뿐만 아니라 대학 졸업 이후 취업에도 절대적으로 유리한 기회로 작용하게 될 것이다. 자연스럽게 남들과는 다른 경험을 가진 Unique한 수험생이 된다.학생의 상황에 따라서는 1년간의 미국 교환학생으로서 공립학교 및 사립학교의 경험, 또는, 캐나다의 평준화된 공교육경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택할 수도 있다. 

박광희 선생님의 '돈버는 영어'

[돈 버는 영어] 임재범 스타일 vs. 김광석 스타일

유창한 ‘샐러드 영어’ vs. 잘 훈련된 ‘김치 영어’(1)임재범 스타일 vs. 김광석 스타일예전에 어느 라디오 프로그램에 초대 손님으로 출연한 적이 있습니다. 당시 대담의 주제는 세계화였는데, 대뜸 MC가 이렇게 묻는 것이었습니다. “좀 짓궂은 질문이지만 박광희 씨, 영어 잘하세요?” 이에 저는 속으로 ‘야, 이것 봐라. 장난이 아니네.’라고 생각하면서, 다음과 같이 답변을 하였습니다. “질문을 짓궂게 하셨으니까 저도 좀 짓궂게 대답을 하겠습니다. 대답은 Yes or No입니다. 저보고 만약 원어민 수준의 ‘샐러드 영어’를 구사하느냐고 물으신 거라면 답은 No입니다. 하지만 한국인으로서 영어로 정확하게 의사 표현을 할 수 있느냐, 즉 ‘김치 영어’를 구사하느냐는 취지의 질문이라면 Yes입니다.”저는 모국에서 고등교육을 마친 성인 외국인이 영어를 잘 하는 데는 분명히 한계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예컨대 만약 여러분이 “Son of a bitch!”라는 소리를 영어로 들으면 기분이 나쁘세요? 저는 오히려 듣기 괜찮아요. 영어니까요. 하지만 이것을 ‘× 새끼’라고 우리말로 해석하는 순간, 이성을 잃기 시작하는 거죠. 제가 말한 ‘샐러드 영어’(salad English)란 머리를 거치지 않고 가슴으로 바로 느끼며, 그리고 원어민들처럼 사고를 하며 구사하는 영어를 가리키는 겁니다. 그러나 외국인의 입장에서 영어를 구사할 때 반드시 ‘샐러드 영어’를 구사할 필요는 없어요. 좀 발음이 어색하고 문장을 더듬더라도 어떤 상황에서 정확하고 설득력 있게 영어로 표현할 수 있는 능력이 오히려 더욱 중요합니다. 저는 이것을 ‘김치 영어’(kimchi English)라고 부른 겁니다. 과연 여러분의 영어 학습 목표는 ‘샐러드 영어’입니까, 아니면 ‘김치 영어’입니까?인기 작곡가 김형석은 한 방송 프로그램에서 임재범과 김광석의 노래를 다음과 같이 설득력 있게 비교한 적이 있습니다. “임재범은 ‘나 노래 잘하지’하면서 부르는 느낌이 들어요. 하지만 노래는 요, ‘나 노래 잘하지’ 하고 부르는 것보다 ‘내 마음 알지’하고 하는 게 훨씬 소통이 되잖아요. 김광석의 목소리는 그걸 갖고 있어요.”많은 사람들이 ‘나 영어 잘하지‘식의 유창한 영어를 목표로 합니다. 하지만 이것은 목표부터가 잘못됐다고 생각합니다. 유창한 영어를 하면 상대방이 감동해 여러분의 바람이 절로 이루어지나요? 현실은 결코 그리 녹녹하지 않습니다. 상대방을 모국어가 아닌 영어로 설득하여 자신의 목표를 이루려면 언어에 기반한 ‘유창성’ 보다 컨텐츠에 기반한 ‘소통 능력’이 더욱 중요합니다. 임재범 스타일 보다는 김광석 스타일이 훨씬 현실적이며 실익이 있습니다.≪계속≫

하니에듀는 여러분의 보다 큰 꿈을 응원합니다.

상담신청   1666-6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