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 가입 | 마이페이지 | 사이트맵 | ENGLISH | 모바일

교육칼럼

Column
2019-03-22 외환은행 기준
통화명 환율
USD(미국) 1,141.40
EUR(유로) 1,304.45
CNY(중국) 169.92
AUD(호주) 813.69
CAD(캐나다) 858.90
NZD(뉴질랜드) 789.37

교육칼럼 _박광희선생님의 ‘돈버는 영어’

Column  

제목[돈 버는 영어] 문장을 만드는 입장에서 생각하면 독해의 차원이 달라져요!(1)
작성자하니에듀 관리자 등록일2019.03.13 10:48 조회수14
Sentence Building 능력이 생기면 나타나는 ‘영어 4스킬’ 효과 및 분석(1)

[Reading 효과 / 정독 능력 향상
문장을 만드는 입장에서 생각하면 독해의 차원이 달라져요!(1)

‘우리말 생각을 영어 문장으로 만들 수 있는 능력’, 다시 말해 Sentence Building 능력이 생기게 되면 비단 영어 말하기만 가능해지는 것이 아니라 영어의 4스킬, 즉 reading, listening, writing, speaking에서 다음과 같은 긍정적 효과들이 나타납니다. 그럼 이제부터 하나씩 살펴 보도록 하겠습니다.

영어 교육 현장에서 수많은 학생들을 관찰하면서 한 가지 느낀 게 있습니다. 바로 독해 점수와 정독 능력은 비례하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예컨대 독해 시험에서 거의 만점에 가까운 점수를 맞는 학생도 정작 독해 지문에 있는 문장을 골라 의미를 자세히 따져 물으면 제대로 해석을 못하거나 엉뚱한 추리를 늘어놓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사실 독해 시험에서 해석을 하라는 문제 유형이 아닌 한 의미를 정확히 몰라도 정답을 고를 수는 있습니다. 이런 현상은 비단 청소년에게서 뿐만 아니라 성인 학습자들에게서도 자주 나타납니다.  
많은 사람들이 독해 시험 점수만을 가지고 ‘나는 독해는 좀 해’라고 생각하는 듯 합니다. 하지만  높은 독해 점수에 비해 쓰기와 말하기 실력이 변변치 못하다면 그 사람의 진짜 독해 실력은 별로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왜냐하면 제 경험으로 보았을 때 정독 능력은 쓰기와 말하기 실력에 비례하기 때문입니다. 이는 어찌 보면 당연한 결과입니다. 문장을 제대로 만들 줄 모르는 사람이 과연 문장을 제대로 이해할 수 있을까요?

≪계속≫




하니에듀는 여러분의 보다 큰 꿈을 응원합니다.

상담신청   1666-6950